2008.10.08 11:24

임플란트는 어느 경우에 하나요?

기본적으로 치과 임플란트란

환자의 입안에서 정상적인 치아가 어떤 원인으로 빠진경우에

그 빠진 부분을 대체하기위해서 하는 술식의로 치아가 빠진 경우에는

부위에 관계없이 치과 임플란트 시술에 해당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각 경우별로 알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

**치아가 하나 빠진 경우의 치료 방법


i)인접치아를 갈아 한개의 유니트로 하는 브릿지
옆에 치아를 삭제해서 브릿지를 할 경우

이가 하나 빠졌을 때는 이와 같이 옆의 치아를 갈아서

3개를 한 유니트로 해 넣게 됩니다.

이 치료의 단점은 양 옆의 멀쩡한 치아를 삭제해야 한는 것 입니다.


ii)임플란트를 심을 경우
치아가 빠졌을 때 치근 임플란트로 치료하면

인접한 치아를 삭제하지 않아도 되며

치아가 썩을 염려도 없고,씹을 때의 힘이 잇몸뼈에 그대로 전달되어

뼈를 만드는 세포를 자극하여 활성화시키므로 잇몸뼈가 건강한 상태를 유지합니다.

필요하다면 어느 때라도 인접한 치아에 손상을 주지 않고 다시 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한가지 더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부위별로 한개의 치아는 뿌리를 한개 두개 또는 세개를 갖고 있어서

경우에 따라 치아가 하나 상실 되었어도 임플란트는 두개를 해야할 경우도 있습니다.


**이가 한개 이상 상실된 경우의 치료 방법

i) 치아가 여러개 없어 틀니를 해야 할 경우
틀니를 해야하는 경우 가장 큰 단점은

환자분이 뺐다 꼈다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습니다.

그리고 심리적 신체적 거부감,입안이 꽉차있는 느낌,

발음의 어색함,식사의 불편함(음식물이 남아있음)이 있을 수 있습니다.

ii)빠진 갯수 만큼(갯수는 변 할 수 있음)임플란트를 심고 고정식 보철물을 한 경우
가장 큰 장점은 인접해 있는 치아를 손상시키지 않아도 된는 것은 물론이고

이물감이 없고 음식의 맛을 잘 느낄 수 있고 밥씹는 힘이 자연치처럼 강해집니다.

그리고 틀니를 했을 때보다 심리적으로 안정되어 대인관계나 생활에 자신감을 갖게 됩니다.


**치아가 하나도 없는 완전 무치악의 경우의 치료방법

i)완전 틀니를 한 경우
아래턱에서는 자주 잇몸이 잘 흡수되어 틀니를 유지하는 곳이 부족하여

자주 아픈 곳이 나타나서 치과에서 자주 수리를 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고

온 잇몸을 덮고 있어서 맛을 느끼기가 어렵습니다.

또한 시간이 지나면 뼈가 낮아져서 나이가 더 들게 보이고

뼈가낮아진 만큼 틀니를 다시 하거나 수리보수가 필요합니다.

ii)임플란트로 치료하는 경우
*상악의 경우)
갯수는 보철물의 양식에 따라 2개에서 12정도를 심어서 회복 할 수 있습니다.

임플란트 갯수가 2개에서 6개까지는 고정식 보철물을 할 수 가 없고

끼었다 뺐다 하는 틀니의 형식을 빌어서 무치악을 회복 할 수 있는데

이것은 틀니보다 더 잇몸에 유지가 잘되는 장점이 있을 뿐 틀니의 형식을 벗어 날 수는 없습니다.
6-12개를 심는 경우에는 고정식 보철물을 할 수가 았는데

이것은 치아가 빠지기 전 상태를 회복 할 수 있어

비용이 많이 들기는 하지만 위의 임플란트의 장점을 만끽 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하악의 경우)
임플란트를 2-4개를 심는 경우는

틀니식 보철물을 만들고 6-12개의 경우를 심는 경우는

치아빠지기 전의 상태로 고정식 보철물을 만들 수 있습니다.

완전무치악의 경우든 부분 무치악의 경우든

임플란트의 갯수는 치아의 빠진 갯수 보다는 약간 더 심는 경우가

수명의 장기적 관점에서 유리하다고 말 할 수 있습니다.

시간과 비용을 투자하는 임플란트 치료에서 보험형식으로

임플란트의 갯수를 여유있게 심는 경우가

더 의사나 환자에거 더 큰 장점을 준다고 말 할 수 있습니다.

* 출처 : http://club.cyworld.com/club/main/club_main.asp?club_id=52570700

Trackback 0 Comment 0
2008.10.08 11:22

임플란트의 치료 후 관리는 어떻게 하나요?

**임플란트의 치료후 관리

임플란트는 임플란트를 감싸고 있는 치조골의 상태에 따라 수명이 결정됩니다.

정상적인 경우 임플란트를 심고한 후 약간의 골 흡수는 있지만

지나치게 골 파괴가 빠르고 많이 일어났을 때에는 임플란트 주위에 염증이 있거나

비정상적인 과중한 힘이 작용한 경우입니다.

임플란트는 신경이 없으므로 아주 나빠지기 전에는 환자 스스로 감지하기가 어렵습니다.

따라서 정기적으로 치과를 찾아 X-ray 좔영등 임상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임플란트 초기 염증은 약물이나 특수청소기구를 이용해 임플란트 주위면을 깨끗하게 함으로써

 세균이 자라는 것을 억제하면 건강한 상태로 치료될 수 있지만

염증이 너무 진행되어 골 파괴가 심한 경우는 수술을 통한 회복치료나

보철물 디자인을 바꿔 음식물이 잘 제거되게 하거나

과중한 힘이 가해지는 것을 피해야 합니다.

무멋보다도 중요한 것은 자연치에서와 마찬가지로

양치질을 잘 하고 단단하고 질긴 음식등을 삼가는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합니다.


**임플란트 치아 보철 후 생길 수 있는 현상

1.나사 풀림 현상(Screw loosening)
임플란트와 상부 보철물을 스크루드라이버를 이용하여

스크루를 조이게 되는데 가끔 이 나사가 풀리는 경우가 있으나

이것은 나사를 다시 조여줌으로써 해결됩니다.

2.나사 파절 현상(Screw Fracture)
극히 드물게 이 나사가 부러져 버리는 경우도 있는데

잘 제거한 후 새로운 나사로 대체하면 됩니다.

3.임플란트 주위 잇몸병(Peri-Implantitits)및 탈락
자연치아든 임플란트 인공치아이든 잇몸과 맞닿아 있어서

이 잇몸 관리(칫솔질 등)가 잘 되지 않으면 잇몸병이 생기게되고

이러한 잇몸병은 치아나 임플란트 주위의 뼈까지 파괴 시켜서

결국은 치아나 임플란트가 흔들리고 빠지게 됩니다.

따라서 잇몸 관리는 자연치아나 임플란트나 할 것 없이

상당히 중요하게 여겨져 야 합니다.


**임플란트의 관리(칫솔질)



인공치아와 잇몸에 칫솔을 대고 원형,타원형을 그리는 규칙적인 칫솔질로

프라그의 형성을 방지해야 하며 3개월에 한 번 정도 정기적으로 검사를 받고

나사의 조임 정도를 점검해야 하며 치과의사의 지시를 따라야 합니다.

또한 인공치아의 치태,치석이 끼지 않도록 주위해야 합니다.
관리하는 방법중에는 칫솔질,전동칫솔,치실.superfloss,수압청정기(waterpick or waterjet),

치간치솔,구강세정용액등을 사용하는 것이 있으며 가장 중요한 것은 칫솔질입니다.

 수압청정기(waterpick or waterjet)


칫솔질 방법중에서 modified Bass technique으로

칫솔모의 절반은 임플란트에 반은 잇몸에 놓이게 한후

원형이나 타원형으로 닦아 낸다.보

조적으로 치솔질이 제대로 되지 않으면 전동칫솔과 end-tufted brush을 사용하게 된다.

전동칫솔은 어린이 장애자 교정장치를 사용하는 환자에 유용하게 쓰이며

치태제거 치석감소 잇몸의 원할한 혈액공급을 증가시켜 잇몸 건강을 유지하게 합니다.
end-tufted brush은 치아나 임플랜트 사이의 공간에 끝부위를 집어넣고 닦아낸다.

치간칫솔은 치아사이나 임플랜트 사이를 깨끗이 하기위해 사용하는데

치아 장축에 수직으로 넣어서 각면을 모두 닦아낸다.

치실은 치아사이의 낀 음식물을 제거 할 때 사용하며 위아래
치아면을 따라 구두 닦듯이 사용한다.
Superfloss는 담배파이프 소재기 처럼 치실이 두텁게 되어 있어

음식물의 제거보다 치태제거에 더 효용성이 있다.
구강청정기는 치아 장축에 수직방향으로 잇몸과 치아사이,

잇몸과 임플란트 사이를 물에 압력을 가하여 치태를 제거하게 된다.

구강세정용액은 칫솔질을 할 수 없는 기간
혹은 일반적인 칫솔질후 양치액으로 사용합니다.

장기간 사용할때 혀의 갈색 착색 및 보철물 변색과 미각의 변화가 올 수 있으므로

장기간 사용하는 것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출처 : http://club.cyworld.com/club/main/club_main.asp?club_id=52570700

Trackback 0 Comment 0
2008.10.08 11:20

임플란트 치료의 장단점

**임플란트의 장점

 

1.자연치아를 손상시키지 않는다.

 

 

치아를 하나 상실한 경우 종례의 방식은

인접한 양쪽 자연치아를 갈아서 인공치관을 쒸우고

치아 형태의 구조물을 연결하는 식으로 상실된 치아를 수복했으나,

임플란트 보철은 상실된 치아의 뿌리가 있던 자리에 임플란트를 심고

그 위에 인공치관을 연결하므로 인접 자연 치아에 전혀 해가 없다.

인체의 대부분의 장기는 손상을 받으면 다시 재생되지만

치질은 한번 손상 받으면 재생이 되지 않는다.

 

2.저작능률 향상.
틀니의 경우 씹는 힘이 자연치아의 30%정도 밖에 되지 않으나

임플란트 보철의 경우는 자연치아에 근접(80-100%)하는 정도의 힘을 발휘할 수 있다.

 

3.치조골(치아를 받쳐주는 뼈)의 보호.
치아를 상실하면 치근을 잡아주던 치조골이 자연적으로 흡수되기 시작하는데

이곳에 임플란트를 심어서 적당한 자극의 기능력이 가해지면 치조골의 흡수가 방지된다.

 

4.심미성.
치아의 심미성에는 치아 자체뿐만 아니라 잇몸의 형태도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임플란트 시술을 하는 경우 골이식과 잇몸 성형등을 통하여 잇몸의 형태도 자연스럽게 만들어 줄 수 있다.

 

5.실패해도 원상복구가 가능하다.
치아는 한번 갈면 재생되지 않지만 치조골은 골이식을 이용하여

치조골 재생되기를 기달려 다시 재이식을 하여 임플란트가 혹 실패한다 하더라도 다시 시술 할 수 있다.

 

6.젊음을 유지 할 수 있다.
일단 틀니를 장착한다는 것은 나이가 들었다는 것을 의미하는데

임플란트의 경우 환자의 입안에 고정되어 있으므로 입술주위의 주름이 생기지 않는다.

 


 

**임플란트의 단점

1.치료비가 다소 많이 든다.
일반 보철치료에 비해서 임플란트 보철의 경우 치료비가 다소 많이 드는 것은 사실이지만

오복중의 하나인 자연치아를 전혀 손상시키지 않으면서

일반보철을 하면 5-10년사이에 교체를 해줘야 하고

또 그 치관속으로 치아가 썩는 경우에는 치아를 빼야하는 일이 생길수 있는 경우가 많아

더 복잡한 치료로 이어지는데 반해 한번 임플란트는 성공하면 반 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을 생각하면 오히려 경제적으로 이득이라고 생각된다.

2.수술이 필요하다.
일반 보철의 경우 자연치아를 삭제하는 것도 일종의 수술이라면 수술이라 할 수 있듯이

임플란트의 경우 부분 마취하에 시술하는 경우 수술중 통중이 전혀 없고 간단한 경우는
치아를 빼는 것보다 더 간단할 수도 있다.

3.치료기간이 길다.
상악동 점막 거상술이나 뼈이식등을 하는 경우또는 윗턱의 경우에는 시간이 많이 걸리는 것은 사실이지만 현재 수술법의 발달과 재료의 발달등으로 점점 치료 기간이 짧아 지고 있는 추세이다.


**임플란트치료의 제한

1.중증의 신체적 질병의(함암치료중이거나 임신중 또는 조절되지 않는 소모성질환)

경우를 제외하면 대부분의 환자가 임플란트 치료를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고혈압이나 당뇨병이 있다 하더라도

내과의사와 상의 후 혈압과 혈당이 조절된 상태에서는 임플란트 치료가 가능하다.

2.턱뼈의 성장이 끝나지 않은 경우(여자 16세 이하,남자18세 이하)에는

나이 제한이 있기는 하지만 그 외에 경우에는 나이 제한은 없다.

3.골다공증 환자에게도 시술이 가능하다.( 골다공증이 있는 경우에도 임플란트
재료와 기간 갯수등을 잘 선택하면 시술가능하다)

4.담배는 임플란트 실패에 가장 큰 영향을 주므로

최소한 수술 전후로 두달간은 담배를 피우지 않는 것이 좋다.

5.이갈이가 심한 환자에서는 임플란트 치료의 제한을 받을 수 있지만

임플란트의 갯수의 증가나 임플란트의 굵은 직경을 선택하고 나이트가드의 장착으로 극복할 수 있다.


**결론

대부분의 환자가 임플란트 치료를 받을 수 있으나

극히 제한 된 경우에는 시술이 불가능 할 수 있기는 한데

이런 좋은 치료를 통해서 드시는 즐거움을 만끽하시기를 바랍니다.

* 출처 : http://club.cyworld.com/club/main/club_main.asp?club_id=52570700

Trackback 0 Comment 0